logo

기장군농업기술센터, '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' 교육장 구축 완료

[블루이코노미 김태연 기자] 부산 기장군농업기술센터는 빅데이터, ICT 시설·장비 등 4차 산업혁명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농업 기술보급을 위해 이를 실습·체험할 수 있는 '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' 시설을 지난 23일 구축 완료했다고 30일 밝혔다.

스마트농업 테스트베드 교육장 조성사업은 농촌진흥청의 스마트영농지원체계 구축 사업의 일종으로 총사업비 2억600만원을 투입해 농업기술센터 실증시험포 부지에 294㎡ 규모의 내재해형(10-연동-2형)으로 조성됐다.

이 시설은 스마트 농업기술을 배울 수 있는 교육장과 복합환경시스템을 직접 체험하고 견학할 수 있는 테스트베드로 구성돼 있다.

center
사진=부산기장군
기장군농업기술센터는 이를 활용해 기장군에 스마트농업 기술보급 시범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.

청년농업인을 대상으로 스마트농업 실습 교육을 해 젊은 디지털 농업인을 양성하고, 농업인과 일반인을 대상으로 체험 및 실습 교육도 추진할 예정이다.

기장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"이론교육과 함께 현장경험이 풍부한 강사들을 초빙해 실습 위주의 교육으로 스마트농업 전문 농업인을 육성할 계획"이며 "스마트농업이 필요한 시설원예농가와 청년농업인이 자유롭게 교육받으며 실습할 수 있는 전초기지 역할을 수행해 농업 경쟁력을 높일 수 있도록 하겠다"고 말했다.

김태연 기자 taeyeon2@blueconomy.kr
<저작권자 © 블루이코노미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